topline
사이드메뉴 사이드메뉴
혼인율 (조혼인율)
· 최근 갱신일 : 2018-03-28 (입력 예정일 : 2019-03-29)
그래프
출처: 통계청, 「인구동향조사」 * 자료 : 통계청, 「2017년 혼인·이혼통계」 2018
주석: 1) 조혼인율 = (연간 총 혼인건수 ÷ 당해년도 주민등록연앙인구) × 1,000. 2) 인구는 1992년 이전은 추계인구, 1993년 이후는 주민등록인구(2010년 이후는 거주 불명 등록자 제외)를 사용함. 3) 1998년 이후는 남편과 처의 주소가 모두 해외 주소 자료 제외.
통계표
조혼인율
[단위 : ‰]
조혼인율 통계표
  1970 1975 1980 1985 1990 1995 2000 2005 2010 2011 2012 2013 2014 2015 2016 2017
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
조혼인율(‰) 9.2 8.0 10.6 9.4 9.3 8.7 7.0 6.5 6.5 6.6 6.5 6.4 6.0 5.9 5.5 5.2

출처: 통계청, 「인구동향조사」 * 자료 : 통계청, 「2017년 혼인·이혼통계」 2018
주석: 1) 조혼인율 = (연간 총 혼인건수 ÷ 당해년도 주민등록연앙인구) × 1,000. 2) 인구는 1992년 이전은 추계인구, 1993년 이후는 주민등록인구(2010년 이후는 거주 불명 등록자 제외)를 사용함. 3) 1998년 이후는 남편과 처의 주소가 모두 해외 주소 자료 제외.
정의
조혼인율은 인구 1,000명당 혼인건수임. 즉 연간 발생한 총혼인건수를 당해연도 주민등록연앙인구(7월 1일)로 나누어 천분비로 나타낸 수치임. 통계청이 매월 「인구동향조사」를 통해 집계하는 혼인건수의 연간 자료를 이용하여 산출함.
해설

결혼은 가족형성의 근간이며, 결혼으로 형성된 가족은 사회구성원을 재생산하고 사회화하여 세대 간에 문화, 관습, 언어, 가치관을 계승하게 하는 데 큰 역할을 한다. 따라서 결혼은 개인이나 가족뿐 아니라 사회적으로도 매우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최근 미혼율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 결혼이 지연되거나 기피되는 현상은 출생아수 감소와 그에 따른 생산연령인구 부족, 인구 고령화를 가져와 과도한 부양 부담의 문제와 사회경제적 비용의 증가를 초래할 수 있다. 때문에 혼인율의 변화 추세를 통해서 인구 규모와 구조의 변동요인 중 하나인 혼인 현황을 파악하는 것은 가족의 미래뿐 아니라 국가발전의 지속가능성을 파악하는 데 매우 중요하다.


조혼인율은 1992년 9.6을 정점으로 점차 감소하여 2017년 5.2로 크게 줄었다. 조혼인율 감소 추세는 OECD 대부분의 국가들에서 공통으로 나타나는 현상이다. 한국의 조혼인율은 OECD 국가들 중에서 높은 편에 속한다. 하지만 다른 국가들과 마찬가지로 지난 30여년 사이 조혼인율이 급격히 감소하였다. 선진국들의 조혼인율이 한국보다 낮은 것은 동거의 증가 때문이다. 구미 국가들에서 청년들은 법적 결혼 절차를 거치지 않고 동거하는 경우가 많다.


한편, 이혼율은 크게 증가하였다. 조이혼율은 1990년 중반까지 2를 넘지 않았으나 IMF 외환위기 시기인 1997년 처음으로 2.0이 되었으며 2003년에는 3.4에 이를 정도로 크게 증가하였다. 20세기 후반 이후 평생직장의 개념이 무너지면서 많은 부부들이 경제적 불안에 시달리게 되었고 이혼을 불행한 결혼의 해결방법으로 여기게 되면서 이혼이 크게 늘었다. 그러나 조이혼율은 2004년 이후부터 꾸준히 감소하고 있다. 이에 대해서는 결혼생활이 과거에 비해 안정하되기도 하였지만 동시에 늘어나는 미혼율을 반영한 것이라는 시각도 있다.


이혼율 증가는 국제적 현상이다. 1970년과 2014년 사이 OECD 대부분의 국가들에서 조이혼율이 증가한 것으로 관찰된다. 이에 대해서는 이혼에 대해 더 관대해진 가치관의 변화를 주요 원인으로 꼽는다. 다만 이들 국가에 대해서는 혼인과 함께 늘어난 동거를 고려해야 조이혼율의 변화를 제대로 이해할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처음부터 결혼을 하지 않고 동거를 하기 때문이다. 만약 동거를 결혼과 마찬가지로 남녀결합의 한 형태로 본다면 이혼율은 더욱 높아질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동거가 널리 받아지는 나라와 한국이나 일본 등 동거가 성행하지 않는 나라의 조이혼율을 비교할 때에는 주의가 필요하다.

관련용어
조혼인율: 1년간 발생한 총 혼인건수를 당해 연도의 주민등록에 의한 연앙인구로 나눈 수치를 1,000분비로 나타냄.
조이혼율: 1년간 발생한 총 이혼건수를 당해 연도의 주민등록에 의한 연앙인구로 나눈 수치를 1,000분비로 나타냄.
이혼숙려제도: 결혼한 부부가 협의이혼을 신청했을 때 일정한 숙려기간이 지난 뒤 이혼이 허가되는 제도임. 이혼 전에 서로 상대방에 대하여 고려할 기회를 줌으로써 경솔한 이혼을 막는다는 취지에서 도입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