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line
사이드메뉴 사이드메뉴
주택월세가격변동률
· 최근 갱신일 : 2018-11-05 (입력 예정일 : 2018-12-03)
그래프
출처: 한국감정원, 「전국주택가격동향조사」 *자료: 한국감정원, 「전국주택가격동향조사」 2018. 11
주석: 1) 주택월세가격변동률은 기준시점(2017.11)의 주택월세가격을 100으로 했을 때, 해당 시점 주택월세가격의 비율임.
통계표
주택유형 및 지역별 월세가격변동률
[단위 : 2017.11=100]
주택유형 및 지역별 월세가격변동률 통계표
  - 주택종합 - 아파트 - 연립 - 단독
전국 수도권 지방 전국 수도권 지방 전국 수도권 지방 전국 수도권 지방
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아래위p_open
2018
01월
99.9 100.0 99.9 99.9 99.9 99.9 100.0 100.0 99.9 100.0 100.0 100.0
2018
02월
99.9 99.9 99.8 99.8 99.9 99.7 100.0 100.0 99.9 100.0 100.0 100.0
2018
03월
99.8 99.9 99.7 99.7 99.8 99.6 99.9 100.0 99.8 100.0 100.0 100.0
2018
04월
99.7 99.8 99.6 99.6 99.7 99.4 99.9 99.9 99.7 99.9 100.0 99.9
2018
05월
99.6 99.7 99.4 99.4 99.6 99.2 99.8 99.9 99.6 99.9 100.0 99.9
2018
06월
99.5 99.7 99.3 99.2 99.5 99.0 99.8 99.9 99.5 99.9 100.0 99.8
2018
07월
99.4 99.6 99.1 99.1 99.4 98.7 99.7 99.9 99.3 99.8 99.9 99.8
2018
08월
99.2 99.6 98.9 98.9 99.4 98.5 99.6 99.9 99.1 99.8 99.9 99.7
2018
09월
99.1 99.6 98.8 98.8 99.3 98.2 99.6 99.9 99.0 99.7 99.9 99.7
2018
10월
99.1 99.6 98.6 98.7 99.3 98.1 99.6 99.9 98.8 99.7 99.9 99.6

출처: 한국감정원, 「전국주택가격동향조사」 *자료: 한국감정원, 「전국주택가격동향조사」 2018. 11
주석: 1) 주택월세가격변동률은 기준시점(2017.11)의 주택월세가격을 100으로 했을 때, 해당 시점 주택월세가격의 비율임. 2) 수도권은 서울, 인천, 경기 등이고, 지방은 그 외 시도임.
정의
주택월세가격변동률은 해당시점 주택월세가격을 기준시점의 주택월세가격으로 나눈 값임.
해설

주택월세가격은 주택전세가격과 함께 무주택자의 주거비 부담 수준을 보여준다. 201711월 대비 최근 월별 주택월세가격 지수(201711=100)99.8-100.5로 변동이 크지 않다. 통상적으로 1월과 2월은 주택임대시장에서 가격상승률이 가장 강한 시기이다. 이 시기에 자녀교육 등의 목적으로 이사 수요가 집중되기 때문이다. 이러한 계절적인 특성을 제외하면 월세가격 지수는 크게 변화하지 않고 안정적인 모습이다.


그러나 지역별로 나누어서 보면 수도권과 지방은 다소 다른 모습을 보인다. 지방은 지난 수년간 호황을 보인 뒤에 신규 입주 주택이 빠르게 늘고 있지만 수도권은 2012년 이후 2014년까지 신규 분양 물량이 크게 위축되어 수요 대비 공급에 여유가 없는 상태여서 월세가격변동률이 지방보다 강세를 보였다. 그러나 수도권의 이러한 강세도 아파트와 연립주택에만 국한된다. 수도권 단독주택의 월세가격은 오히려 약세를 보.


최근 동향을 보면 입주물량 증가 등으로 인한 전세 매물 증가 및 전세 안정화 영향으로 수요가 감소하며 월세하락세가 지속되고 있다. 수도권은 업무지구 접근성 또는 교통이 양호, 배후수요가 풍부하여 소폭 상승한 일부 지역을 제외, 월세수요 감소하며 하락폭이 확대 되고있다. 지방은 신규 입주물량 증가 및 산업침체 등으로 하락세가 지속되고 있다. 전 지역에서 하락하는 가운데, 공동주택과 단독주택 모든유형에서 하락폭이 확대되고 있다.

위로